안녕하세요

참샤에요

오늘 참샤가 소개할 영화는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의 마지막인

'캐리비안의 해적 : 죽은 자는 말이 없다.' 에요

캐리비안의 해적은

2003년 블랙펄의 저주를 시작으로

2006년 망자의 함

2007년 세상의 끝에서

2011년 낯선조류에 

이어 5번째로 이어진 시리즈

6년만의 캐리비안의 해적 영화죠!!

1편부터 자그마치 14년을 지켜온 시리즈 물이에요!!!

1편부터 해학적인 개그캐릭터였던

잭 스패로우(조니뎁)

메이즈러너의 트리사로 유명한

카리나 스미스(카야 스코델라리오)

잭 스패로우에게 복수를 하려는

저주받은 선장 살라자르(하비에르 바르뎀)

블랙펄의 저주부터 잭스패로우와 앙숙이었던

헥터 바르보사(제프리 러쉬)

마지막으로

이번 죽은 자는 말이 없다의 시작을 이끄는

윌 터너와 엘리자베스 스완의 아들

헨리 터너(브렌튼 스웨이츠)

5명의 메인 배우들이 나와요

4편 낯선조류에서 자신의 목숨과 저주를 바꾸게 된 윌 터너는

자신을 찾아와 포세이돈의 삼지창을 찾겠다는 아들 헨리 터너를 다시 돌려보내죠

이유는 삼지창을 찾을 수 없기때문..

(아무도 볼 수 없는 지도를 이용하여 찾아야 하기에 찾을 수가 없다하죠)

그렇게 헨리 터너는 아버지와 전설을 만들 잭 스페로우를 찾게되고,

영국군함을 타게되죠

(영국군함의 선장은 헨리의 조언을 무시한채 잃어버린 삼각지로 들어가게되고..)

그 곳에서 해군들을 몰살 당하게되죠

그리고

그 곳에서 저주받아 죽지 못하는 죽음 살라자르 선장은

헨리 터너에게 잭 스패로우에게 자신읠 말을 전해달라고합니다.

"나는 나의 말을 전해 줄 한명은 살려주니 걱정하지마.

잭 스패로우에게 죽음이 찾아간다고 전해라."

라는 의미심장함을 남기죠!!

살라자르는 스페인 군함의 제독으로

자신의 해역의 해군들을 모두 죽여버리고

마지막 남은 해적인 잭스패로우에게 속아

죽음의 삼각지에서 죽게되고,

그에게 복수만을 꿈꾸며 저주받은 삶을 살게되죠.

그러는 동안

잭 스패로우는 4편에서 블랙펄을 잃은 후

바다로 나갈 배도 없어 바다로 나가지 못하고 도시에서 술을 마시며

도적질을 하며 살게되죠.

그런 스패로우를 떠나간 선원들..

(그 쾌활하던 잭스패로우가... 처량하더라고요 ㅠㅠ) 


헨리의 도움으로 잭스패로우와 헨리, 카리나 스미스는

포세이돈의 삼지창을 찾아 바다로 나서죠

하지만 잭 스패로우가 자신의 나침반을 배신하며

살라자르는 잃어버린 삼각지에서 탈출하게되고,

살라자르는 복수만 생각하며

잭스패로우를 찾아나섭니다.

그러던 중 해적왕이 되었던 헥터의 해적선들을 파괴하고

(저주받은 배라서 저렇게 잡아먹어버리듯이 파괴하더라고요 넘나... 볼거리...)

헥터는 목숨을 구걸하며

잭 스패로우를 찾아주겠다고하죠..

(헥터가.. 이런 존재였나.. 나이들어서 노망들었나 했어요 ㅠㅠ)

잭 스패로우는 자신의 배를 버리고 육지로 도망가고

귀신을 믿지 못했던 카리나는 수영으로 육지로 도망가죠 

그러던 중 살라자르가 풀어놓은 죽음의 상어는

배를 공격하고,

살라자르는 잭스패로우를 잡기위해

바다를 뛰어갑니다.

(이거 완전 무서운 장면이었는데..

이렇게 사진으로 보니까 웃긴건 함정..)

블랙펄의 저주를 풀고,

삼지창을 찾아 나선

잭스패로우와 헨리, 카리나


깔끔하진 못했지만

나름대로 마무리를 잘 지은 느낌이었어요

스토리를 분석하고 파고들어서 보기에는

너무 유치하고 억지가 강해서

화려한 볼거리를 위주로 보면 좋겠다 싶은 영화에요^^

잭스패로우의 역할이 많이 줄어

아쉬운부분들도 있었고,

나름대로 마무리는 화려하고 볼거리 위주로

팬들의 마음을 달래려고 노력한거 같아서 좋았어요^^

저는

3편>2편>1편>5편>4편 순

4편은 잭 스패로우가 아무것도 보여주지 못했던 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안녕하세요^^

참샤에요

참샤는 용용이와 가로수길을 다녀왔답니다.


가로수길을 거닐던 참샤오와 용용이는

배는 부른데 넘나 배가고파서 

가로수길에서 유명한 샐러드 카페

'카페마마스' 를 다녀왔답니다.^^

그래서 오늘은 카페마마스에 대하여 포스팅하려고해요^^

카페마마스는 워낙 유명한 프렌차이즈 카페죠!!!

특히 샐러드가 굉장히 유명한 카페

저희는 산책을 하다 급 샐러드먹자!! 해가지고 왔어요^^

카페마마스 시간은 8시부터 21시30분까지 운영한다고해요!!

참고하셔서 너무 일찍가시면 안되요!!!

(부지런하다고 자랑하지말기~~!!)

딱 들어오면 오픈주방으로 넓직하니 다보여요

그리고 카페마마스의 독특한 스타일의 세팅!!

퇴식구라고 하더라고요

(꼭 다드시면 저 곳에 넣어달라고 하시더라고요^^)

퇴식구 바로 옆쪽에는 요로코롬

챙겨갈 수 있도록 세팅되어있더라고요

(깔끔하게 잘 세팅되어있는 느낌^^)

그리고 주문하는 곳 바로 아래에는

자꾸 저를 혹하게 만드는 생과일들이!!!
(생과일 주스 만들기 위해 미리 잘라놓았다고 하시더라고요^^)

카페마마스는 다양한 주스들과 커피들이 있고

특히 브런치로 유명한 만큼

다양한 브런치들이 있어요

참샤와 용용이는 제일 유명한 리코타치즈샐러드를 시켰다는!!

(리코타치즈샐러드가 맛있다면 다른것도 다 맛있을 수 밖에 없다는 사실!!!)

참샤는 구석진 곳을 좋아하니

저기 쿠션이 보이는 구석으로 고고

(Don't Worry Be Happy)

넘나.. 문구...공감 팍팍

요즘 걱정이가 넘치는 참샤로써는 너무 좋은 말이었어요!

참샤와 용용이의 자리는 가장 구석진 자리지만

가장 카페마마스 전체적 시야가 잘잡히는 곳이에요!!

그리고 쿠션이 가득있는게 넘나 좋은것

푹신한 것을 사랑하는 참샤^^

바로 옆에는 카페마마스의 샌드위치박스로

데코가 되어있더라고요!!

(아기자기한 소품들로 잘 만들어놓은듯)

요기는 빈티지하게 만들어져있는!!
(저기 저 빵 먹는거 아닙니돠!!! 큰일납니다!!)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카페마마스의 최고의 메뉴

리코타치즈샐러드!!

와 아메리카노 두잔!!

요 세팅이는 참샤가 했다는거

(설정샷이니까.. 봐주시죠~~??)

아아메리 투잔은

너무 쌉싸름하니

참샤의 커피입맛에

적절함~!!!!

(이래서 유명한건가???)

리코타치즈샐러드

드레싱을 쏵하고 뿌리고!!!

치즈 푹신이 한거 보이시나요??!!

쫀득쫀득해보이는 비쥬얼....

싹 떠보니까 진짜 쫀득쫀득하더라고요

너 진짜 사랑이다...


참샤와 용용이는 2시간 가량 샐러드와 커피를 마시며

수다수다했다는 사실!!!!

대화하기 좋더라고요

조용하고 사람들 대부분이

포장을 많이해가서 그런지

매장자체는 한산했어요!!!

근데 주문하는사람은 넘나많은것~~!!!



다음에 가로수길을 또 오면

카페마마스가서

수다수다해야겠어요!!

오늘의 참샤표 포스팅 석세스!!!

다음이시간에 뵈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신사동 528-4 화인빌딩 201호 | 카페마마스 가로수길점
도움말 Daum 지도

안녕하세요^^

참샤에요

오늘은 참샤가 재미있게 보았던 영화

핫한배우 임시완, 진구, 이동휘가 나오는 영화

'원라인' 을 포스팅하려고합니다.^^

은행 돈, 필요하세요?
우리 대본대로 하면 돈 나옵니다!

평범했던 대학생 ‘민재’는 모든 걸 속여 은행 돈을 빼내는,
 일명 ‘작업 대출’계 전설의 베테랑 ‘장 과장’을 만나 업계의 샛별로 거듭난다.
 환상의 케미를 자랑하며 돈이란 돈은 모두 쓸어 담던 5인의 신종 범죄 사기단!
 그러나, 결코 서로를 믿을 수 없는 사기꾼들은 서서히 다른 속내를 드러내는데…
  이름 나이 직업 모든 것을 속여라!
 리얼 사기꾼들의 마지막 작업이 펼쳐진다!


가난한 부모님 밑에서 성장한 민재(임시완)은

자신의 생활비 대출을 받기위해

작업대출을 하는 업체를 찾아가게 됩니다.

(작업대출이란 자신의 직업, 상황들을 속여 대출을 받는 것을 의미합니다.)

작업대출업자가 시킨대로

은행에 가서 대출을 받은 민재

하지만 민재는 자신의 이름으로 대출을 받았으니

자신의 돈을 지키기위해

대출을 받지 못했다고 거짓말을 합니다.

그러한 민재를 자신들의 아지트로 데리고 온

장과장 석구(진구) 와 대리 지원(박병은)은 서로 다른생각으로

민재를 데려왔고,

장과장은 민재를 키우려고합니다.

그리고 그들의 작업을 도와주는 위조서류 작성을 하는 송차장(이동휘)와

조폭출신 기태(박종환)과 민재는 함께 일을 하게되죠.

기태의 윽박지르기를 보며 기태와 팀을 만든 민재는

승승장구 하며 작업대출을 무난하게 성공하게되고

그러던 중 작업대출업자를 뒤쫓는 천형사(안세하)를 만나게되죠


장과장은 자신의 사업을 접고 은둔하게 되고,

자신의 노하우를 민재에게 넘기고 갑니다.

민재는 자신의 팀을 꾸려나가고,

사람들의 신상정보를 수집하는 홍대리(김선영)과 팀을 만들죠.

그리고 민재의 룸메이트였던 혁진(박유환)과 4명이서

원라인이라는 대출도우미 사이트를 만들게 됩니다.

머리가 좋은 민재는 원라인을 통해 작업대출을 원하는 사람들을

싸그리 긁어모아오고,

작업의 진행이 늦어지자 디자인전공 출신이였던 사기꾼 

해선(왕지원)을 영입하게되죠

해선은 민재의 대출금을 훔쳐가는 등 어마어마한 배신을 했었죠

혁진은 과연 그녀를 신뢰할 수 있느냐에 대한 의문을 표현하죠

그러나 

돈을 위해서라면 과거의 적 또한 동료가 될 수 있는 사기의 특성!!

그렇게 5명의 사기단이 구성되죠

그동안 대리는 음지에서 양지로 나가기 위한 작업을 진행하고

배신자였던 송차장과 함께 은행의 대출업을 하게되죠

하지만 자신의 생각대로 잘 안풀리자

좀 더 강하게 나오죠

대출에서 절대 건드리지 말아야 할 세가지

보험, 차, 집 담보 사기대출

그런 대리에게 눌려버린 민재는

자신의 멘토였던 장과장을 찾게되고,

대리에게 한방 먹이기 위한 큰그림을 준비하죠!!!

서민대출로 멍들어가는 지금의 대한민국의 현실을 보여주는 영화

결국 사기를 치는 두 그룹 중 그나마 애정이 가는 밉지않은 인물인 민재

그리고 돈이 눈 앞에 있다면 어쩔 수 없는 

우리들의 모습을 보여주는 듯한 대리


2시간이라는 런닝타임이라는 시간이라는 동안

하나의 큰그림을 보여주기 위한 거였다라고하면

너무 허무하지만

2시간 동안의 돈에 미쳤던 민재가

인간성을 되찾는 과정들이

재미있게 보기 좋았던 영화입니다.


아쉽게 흥행하진 못했지만

참샤는 이영화 추천이에요!!!!


특히 이영화에서 가장 가슴에 박혔던 말은

대리의 대사인

"돈은 어차피 더러운거야 그 더러운 것을 사람들이 좋아하는거고"

이였어요..

 


저작자 표시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